'나의 사진로그'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7.07.10 아쉽고 아쉬웠던.. 나의 두번째 동행 (13)
  2. 2017.02.07 나의 사진에 대한 기록! 2017년 첫 전시회! (20)

함께 활동하는 분들과 함께 

단체전이지만 두번째 전시회를 가졌습니다. 


다른 분들과는 달리 내가 사는 '창원'을 주제로만 촬영을 해봤습니다.

 주제를 '창원'으로 한정시키다 보니 스스로 많은 제약이 따르는 듯 했습니다. 

아직은 어떤 주제를 정해서 촬영하는 것이 능력부족인듯 합니다.....


ㅇ 전시기간  : 2017. 6. 14 ~ 6. 20

ㅇ 전시장소 : 마산 3.15아트센터 제2전시실


 ■ 작 품 명 : 주남저수지의 봄

 ■ 설     명 :  2017.  4월 주남저수지 탐방로에서 봄 기운과 함께 찾아 온 유채꽃을 즐기며....




 ■ 작 품 명 : 창원 용지호수의 야경

 ■ 설     명 :  2017.  4월 새롭게 설치된 창원 용지호수의 야경. 


 ■ 작 품 명 :  소원

 ■ 설     명 :  2016. 10월 개최된 2016 마산국화축제장의 소원등! 

                   밝고 희망찬 미래를 기원하는 젊은 여인들의 소망이 이루어지기를 바라면서...


 ■ 작 품 명 : 노년의 꽃길

 ■ 설     명 :  2016. 마산 국화축제장의 국화터널 속을 지나가는 중년 부부의 모습 ! 

                   점점 밝아지는 국화터널 속 분위기처럼 그 들의 노년도 아름다운 꽃길이었으면 하는 바램으로...



이렇게 정리하고 보니, 왠지 어설프게 보이는 것은 어쩔수 없네요...ㅠㅠ


다른 이들과 좀더 자유로운 주제를 선택하면 될 일을 

괜시리 나 홀로 주제를 정하는 바람에 고생만 더한 전시회였습니다....


하지만 내가 살아가고 있는 '창원'이란 지역에 대하여 

다시한번 돌아볼수 있었던 소중한 기회였던 것 같아 나름 자부심을 느껴봅니다....ㅎㅎ


아쉽고 또 아쉬운 전시회였지만... 

여전히 많은 분들의 작품과는 비교 자체가 힘들지만, 

 지난해 보다는 한걸음 나아졌다는 말씀과 

 열심히 했다는 것에 위안을 삼아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이청득심

 블로그 활동을 하면서  아쉬웠던 것 중 하나가 사진입니다.

블로그를 통해서 사진이 갖는 힘을 느낄때가 많았기 때문인데요, 


어떻게 하면 좀 더 이야기에 맞는 사진을 찍을 수 있을까?

어떻게 하면 좀 더 감성적으로 찍을 수 있을까?

어떻게 하면 좀 더 멋있게 담을 수 있을까?


그런 고민에서 시작했던 사진 공부가 벌써 두번째 해를 넘겼습니다.


비록 블로그를 위해 시작했던 사진이지만, 

 지금은 사진을 위해 블로그를 하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드는데요, 


언제까지 사진 활동을 계속하게 될 지 모르겠지만,

이왕 시작한 사진이라 이렇게 기록을 남겨보려 합니다.


ㅇ 전시일시 : 2017. 1월부터

ㅇ 전시장소 : 함안의 어느 카페


 ■ 작품명 : 담양 메타쉐콰이어길의 빛내림 ( 2016년 담양디지털관광사진전 입선작 )

 ■ 설   명 : 지난해 늦 여름 담양을 여행하면서 이른 아침에 들렀던 메타쉐콰이어 길에서 우연히 만난 빛내림. 

                모델은 주민인지 관광객인지 알수없네요^^



 ■ 작품명 : 가을반영( 함양 하미앙에서 )

     - 비온 후 넓은 바위 위에 생긴 물웅덩이에 비친 코스모스 반영.  

      이 사진은 특이한 느낌으로 찍으려고 했지만,  사실 왜 괜찮은지는 잘 모르겠네요;;;



 ■ 작품명 : 가을바람( 하동 평사리들판의 동정호 )

     - 하동 평사리 들판에 있는 동정호의 비친 나뭇잎! 흐린 날씨였지만 살랑살랑 불어오는 가을바람에 흔들리는 

       나무잎을 담기위해 조리개를 최대한 쪼으고(F22), 시간을 조금 길게(1/2)하여  가을 바람을 표현하려 했습니다..



 ■ 작품명 : 가을동심( 창원의 집 )

     - 날씨가 좋았던 11월의 어느 날 창원의 집! 때마침 견학을 온 유치원생들이 노랗게 물든 큰 나무아래에서 

       늦가을 단풍을 즐기는 아이들의 모습을 담았습니다..




이렇게 정리하고 보니, 왠지 어설프게 보이는 것은 어쩔수 없네요...ㅠㅠ


하나는 좀 작은 규모로,  또 하나는 좀 부담되는 규모이지만

올해 두번의 전시회가 남아 있습니다. 


쟁쟁한 분들의 작품과는 비교 자체가 힘들겠지만, 

계속 하다보면  저의 사진도 점차 나아질거라  믿어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이청득심


티스토리 툴바